?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협회 게시판 공지사항을 읽다가 박재범 사무장님의 공지사항을 읽고 뒤늦게 올려봅니다.
--------------------------------------------------------------------------------

 

전주 프렉티스 2012년 4월 7일 (토요일)

프렉티스 당일 표층수온은 8.7℃

3월 25일에 있었던 오픈토너먼트에서 노피쉬를 한 후

강풍과 저수온 많은 악재가 겹쳤던 날이였다고 핑계대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스스로 납득할 수 있을만한 결과가 아니였기에

지난 바낙스컵 위닝인터뷰와 자주가는 대청댐의 초봄 배스포지션을 바탕으로

웜낚시 위주로 천천히 프렉티스를 진행했습니다.

상류쪽은 주중에 내린비의 영향인지 물색은 온통 커피이였고

이른아침 쉘로우에서는 대형끄리만 확인하고 배스는 찾을 수 없었습니다.

전주프렉티스에서는 겨우겨우 방잠섬 근처 플랫지형에서

키퍼사이즈 될까말까한 녀석 한마리를 확인하고 철수했습니다.


2005-01-01_05_23_34.jpg

게임 1주 전 연습날 잡은 유일한 배스
 

-------------------------------------------------------
전일 프렉티스 2012년 4월 14일 (토요일)

오전 8시 주진교 표층수온은 11℃

배스 포지션도 딱히 떠오르는 공략방법도 없었지만

전일 프렉티스를 안뛰고 후회하는 일이 없도록 새벽 4시에 집에서 출발하여 8시에 주진교에 배를 띄웠습니다.

게임은 상류에서 진행하겠지만 프렉티스는 하류를 가보자 심산포인트로 진입하여 두드려보지만 끄리 입질만 받고 

벙어리골 곶부리에서 짧은 시간동안 많은 입질을 받았습니다.

그뒤로 쉘로우 흙곶부리와 암반으로 이루어진 곶부리, 암석으로 이루어진 곶부리를 구분해가며
본류로 바로 연결되는 곶부리중에 흙과 돌이 섞인 곶부리

그리고 직벽포켓에서 키로급 배스를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대략 12시 정도쯤 신규프로 교육을 위해 상류로 방향을 잡고 이동하던중
마지막으로 들린 직벽 포켓에서 텅~ 하고 때리는 대물 특유의 입질을 받고 챔질했지만 웜만 밀립니다.

2005-01-01_02_08_28.jpg

'내일보자.'

그리고 프렉티스를 마쳤습니다.

--------------------------------------------------

게 임 당 일
JS Company Cup 챌린져프로 토너먼트 제1전 : 안동호 (4/15)

설레이는 첫 정규전 약간은 들뜬 마음으로 출발했습니다.

상류로 방향을 잡고 출발
첫 공략지점은 상류로 출발하여 상류 올라가는길 좌측에 있는 첫번째 골창 연결된 흙곶부리 하지만 입질 無
방잠성 방향으로 올라가며 암석으로 이루어진 지형에서도 역시 입질 無 방잠섬 입질 無
멘탈이 슬슬 빠져나가는게 느껴지는 오전 9시. 지난주 연습들어와서 확인한 작은 곶부리에 던져봅니다.
토톡하는 확실한 입질 880g이 나옵니다.

겨우 한마리 잡고 주진교 선착장 부근에 도착한 시간은 대략 10시
상류를 한바퀴 더 돌까 내려갈까 고민하다 결국 어제 프렉티스에서 고기를 확인한 루트로 돌아보기로합니다.
하류 첫번재 포인트는 키로급 다수를 확인했던 곶부리 능선 선행보트가 두대 떠있고 결과는 680g 한마리

그리고 입질이 없어 어제 입질만 확인한 본류 사면에 있는 포켓으로 향합니다.

포켓 진입 직전 작은 골창 사면에서 프리리그를 캐스팅

그리고 바로 밑걸림이 발생하고 살짝 당겨서 탈출하는데 채비가 가라앉지를 않습니다.

무게감만 느낀상태에서 바로 훅셋하여 1300g 한마리가 나와 합계 2800g으로 올라갑니다,

이때가 대략 12시 30분.

말도 안되는 희망이 피어오르기 시작하고 어제 입질을 받았던 그 포켓에 프리리그를 던집니다.

간절한마음으로 바닥을 넘어오는데

텅!

너구나.

훅셋을 하지만 웜만 훌렁 벗겨집니다. 어제와 같은 상황.

"대회때마다 많이 떨궜는데.."

고민고민을 하다 UL로드를 들어봅니다.

라인을 풀러 일일히 라인을 체크 하고 드랙상태까지 확인 1/32oz 지그헤드를 달아 던집니다.

여지없이 라인이 빨리고 손으로 스풀을 살짝 눌러준채 챔질 훅셋과 동시에 무서운 속도로 차고나갑니다.

고맙게도 배 밑으로 쑤셔박고 스피닝 드랙풀리는 소리를 들으며 본 어탐에 찍히는 보트가 서있는 수심은 10m

한없이 풀려나가던 드랙이 멈추고 갑자기 떠오릅니다.

이어지는 헤드 쉐이킹 그냥 봐도 2Kg 오버인녀석이 세네번 드랙을 차고나가더니 드러눕습니다.

그리고 안전하게 뜰채로 랜딩

2220g

직벽 포켓이라는 생각이 이어지고 880g 한마리를 교체하기위해

올라가는 경로에 있는 직벽에 피네스채비를 계속 밀어 넣습니다.

오전에 그렇게 못잡은게 이해가 되지 않을정도로 많은 입질을 받지만 사이즈가 작습니다.

그렇게 선착장 건너편 직벽까지 도착한 시간이 1시 39분. 한마리를 교체하지 못한 채 45분 전 후로 귀착했습니다.

4300g정도 예상을 하며 엔트리카드를 반납 하고 계측을하는데

이은석 사무국장님의 목소리가 확성기를 통해 나옵니다.

이형근 프로 4310g. 1등이 바뀝니다! "

가장 행복한 순간이였습니다.



2220g 키커피쉬를 걸어낼때 사용한 위닝 테클

스틱: JS컴퍼니 어드벤쳐2 S-652UL
릴: 시마노 2010스텔라 1000S
라인: 선라인 FC스나이퍼 4.5lb
루어: 줌 미트헤드+ 1/32지그헤드

 

작년까지 제 주력이기도 했던 이 테클은 작은 루어를 섬세하게 조작할수 있고

챔질 할 때에도 바늘걸이 성공률에 대한 확신이들게하는 스틱과

가는줄 사용으로 줄터짐에대한 부담을 덜어주기위한 릴의 셋팅입니다.
단 한번의 캐스팅과 미드스트롤링액션의 구현으로 낚시가 가능한 시간을 10분 남겨둔채

숏바이트 후 하고 반응이 없던 덩어리를 꺼내게 해준 녀석입니다. 
 
2005-01-01_14_25_24.jpg


 계측이 끝나고 한장
 
협회가입하고 첫 게임에서 꽝을 맞고 "아직 안되는구나" 하는 생각이 났습니다.
하지만 어금니 꽉깨물고 연습했습니다.
 
12시까지 2마리.
 
"역시 아직은 안되는 실력인가보다" 라는 생각이 들기도했지만
로컬리그를 뛰며 그래왔듯이 종료직전까지 열심히 한것이 운을 만들어 준것 아닌가 싶습니다.
 
이상입니다.
 
2005-01-01_16_31_44.jpg  


  • profile
    장현주 2013.01.25 10:23
    안동에 이렇게 큰배스가 있나 ? 하는 생각이 드네요 ㅎㅎ
    앞으로도 리포트 많이 써주시면 재미있게 읽겠습니다......
  • ?
    이형근 2013.01.25 10:23
    《Re》장현주 님 ,
    진작 알았으면 더 빨리 올렸을텐데 ㅠㅠ 늦게올려서 민망하네요
    더 자주올라가서 더 많이 올릴 기회가 생기면 좋겠습니다

  1. 2017년 머큐리컵 코리아 오픈 우승 리포트

    일주일전 프랙티스... 15년만에 KSA 프로토너먼트에 다시 복귀하고자 하는 결정이 쉽지 않았습니다만 어렵게 협회에 다시 가입결정을 내리고 2017년 토너먼트에 참석하게 되었습니다 토너먼트 출전을 망설이...
    Date2017.06.09 By김갑록
    Read More
  2. 2016 IAM COMPANY CUP KOREA OPEN 토너먼트 제1전: 안동호 (4/24)

    정규2전이 끝나고 첫 오픈전이 있었습니다. 시기적으로 산란기 끝자락에 걸친 경기었습니다. 2016 산란시즌 마지막 기록. 시작합니다. 연습 1주 전 연습 (4/16) 일요일에 해창만에서 팀워킹 토너먼트도 예정되어 있었고 타협회 대회도 있어 1...
    Date2016.05.19 By이형근
    Read More
  3. 2015 FISHING KOREA CUP OPEN 토너먼트 제4전: 안동호 (8/24)

    연습 1주 전 연습. (8/16) 2주 동안 강원도 일정을 마치고 다시 안동을 찾았습니다. 출발 전 수위를 확인해보았으나 에버그린컵때 수위에서 큰 변화는 없었습니다. 큰 패턴의 변화는 없으리라 생각하고 연습을 시작했습니다. ​ 이번 경기 파트...
    Date2015.09.17 By이형근
    Read More
  4. 2014 DAWA CUP 챌린져 프로 토너먼트 제4전 리포트

    미뤄왔던 많은 협회의 게임들로 안동이 매주 인산인해였던것 같습니다. 방해되지 않도록 타협회의 게임을 피해가며, 틈틈히 매주 프락티스를 한번도 거르지는 않았습니다. 세월호의 아픔으로 전국민이 아픔이 가시기도 전이지만, 마음 한편으로는 늘 ...
    Date2014.07.08 By김상호
    Read More
  5. 2014 다이와컵 프로 토너먼트 제 4전 우승 리포트

    1. 안동에도 스몰마우스 배스(?) 가 있다 간만의 정규전 정규전에 목숨걸고 살았었는데...이상하게 실감이 안났다 저번 오픈전부터 매주 안동은 거의 다 들어간거 같은데...들어갈때마다 잡히는 위치는 좀 틀렸다 ...
    Date2014.07.08 By박기현
    Read More
  6. 2014년 DAMIKI CUP 프로 토너먼트 제2전 우승~

    2014년 DAMIKI CUP 프로 토너먼트 제2전 우승리포트 안녕하십니까? 전현수프로 입니다 제가 짧게나마 리포트를 작성 하겠습니다 프랙티스는 시간관계상 해본적이 없구요 토너먼트당일 접수후 출발번호는 상당히 좋았습니다 11번 ㅎㅎ ...
    Date2014.04.09 By전현수
    Read More
  7. 2014년 banax Cup 프로 토너먼트 제1전 우승~

    2014년 banax Cup 프로 토너먼트 제1전 우승리포트 작성자: 박 무 석 「 1주전 프랙티스 」 3월의 안동호는 항상 변화가 무상하다. 내 머릿속에 데이터를 정리하면서 올해 첫 안동호 프랙티스를 시작했다. 첫 번째 확인은 수온 4-5c 정도이며 수위가142m! ...
    Date2014.03.28 By박무석
    Read More
  8. 2013 도요컵 마스터스클래식 우승 리포트

    마스터스 클래식 위닝 리포트 http://sportfishing.co.kr/index.php?mid=profile_pro&page=2&document_srl=25725 프로필 전 주 연습 떨어진 감이 도통 돌아오지 않았다. 어느샌가 급하게 낚시를 하는 내...
    Date2013.11.12 By박기현
    Read More
  9. 2013년 SureCatch CUP 챌린져프로 토너먼트 제4전 2위 리포트

    정규 3전에서 산란 후 배스에 걸었던 승부에 완벽하게 패배 29위라는 정규전 사상 최악의 결과와 함께 종합성적은 10위까지 추락했습니다. 2주전 오픈전에서 3위라는 괜찮은 성적에 이번경기도 기대를 걸어봅니다. 연습과 지난 오픈전 포함 4주 동...
    Date2013.07.03 By이형근
    Read More
  10. 2013년 피나클컵 안동호 국제대회 1위!~

    포스팅 내용은 본인 개인블로그에 동일하게 포스팅 되어있습니다. http://blog.naver.com/members7 1. 대회명 : 2013 PINNACLE CUP 안동호 International Bass Korea open Tournament 2. 주 최 : PINNACLE 4. 장 소 : 안동댐 5. 일 자 : 2013 년 6 ...
    Date2013.06.17 By박재범
    Read More
  11. 2013년 피나클컵 안동호 국제대회

    오랜만에 박희원군과 연습을 잠시나마 다녀봤습니다. 12시 다되어서 바람을 가르며 드 넓은 안동호를 가로 질러봅니다. 역시 안동호는 언제나 긴장감과 설레임을 주는곳입니다. 우린 잠시 중류 체널에서 700~1200g의 3마리 배스를 확인하고,,,, ...
    Date2013.06.13 By이규선
    Read More
  12. 2013년 PINNACLE CUP 챌린저 오픈 토너먼트 제3전 3위 리포트

    안동 국제전. 이번 경기는 참가자 전원에게 순위에 관계없이 100점을 경기였습니다. 순위에 관계없이 전원 100점이지만 정규전 우승 점수가 80점인것을 감안하면 연간성적 관리를 위해 반드시 참가해야하는 중요한 경기였습니다. 2주에 걸친 ...
    Date2013.06.11 By이형근
    Read More
  13. 2013년 머큐리컵 오픈토너먼트 4위

    http://cafe.daum.net/TDBCLUB/ 머큐리컵이 안동호에서 한국스포츠피싱 협회와 거대한 행사로 이루워졌다. 배스보트 130여대가 넘어............ 안동호가 꽉~~~들어찼다. 요즘 신형 엔진은 보기에도 군침이 ....질질질..ㅎㅎ ...
    Date2013.06.01 By이규선
    Read More
  14. 2013 banax CUP 프로토너먼트 제1전 우승 REPORT

    <원문 : 네이버 블로그 '노달히데의 스포츠피싱' > http://blog.naver.com/xxhideto/60187574463 참으로 오랜만에 포스팅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 이유중 대부분이 개인적으로 낚시 외적인 업무와 교육들이 그간 주를 이뤘기 때문입니다....
    Date2013.03.21 By이옥홍
    Read More
  15. 2012년 KONETT Cup 챌린져프로 토너먼트 제4전 5위 리포트

    게임 전주 연습일 9/30(추석) 2전 3전에서 미끄러지고 종합순위 5위 추석날이였지만 연습할수 있는 유일한 날이였기에 널부러진 몸을 추스려 연습을 했습니다. 이른 아침 탑워터로 2Kg오버를 한마리 잡았지만 패턴이라 생각하기에는 마릿수가 바쳐주질 않습...
    Date2013.01.25 By이형근
    Read More
  16. 2012년 JS Company Cup 챌린져프로 토너먼트 1전 우승리포트

    -------------------------------------------------------------------------------- 협회 게시판 공지사항을 읽다가 박재범 사무장님의 공지사항을 읽고 뒤늦게 올려봅니다. ----------------------------------------------------------------------------...
    Date2013.01.25 By이형근
    Read More
  17. 2012년 런커컵 마스터클래식 이야기 (2)

    - 다음 날 경기 - 새벽에 비가 내렸습니다 비가 내린다는 일기예보는 알고 있었습니다만 가을비 치고는 꽤 많이 내린듯 하였습니다 전날 잠을 한숨도 못자 피곤한 상태여서 숙소에서 씻고 바로 뻗어 잤습니다만 역시나 머리속은 혼란+흥분 상태여서 2시쯤에 ...
    Date2012.11.18 By박기현
    Read More
  18. 2012년 런커컵 마스터클래식 이야기 (1)

    안녕하세요 박기현입니다. 저번주말에 열린 루어인의 축제 2012년 런커컵 마스터클래식에 참석하고 왔습니다 일단 마스터클래식 전 주 이야기부터.. - 전 주 연습 - 일요일날 연습을 들어왔습니다 날씨는 아침에는 쾌청했지만 오후되니 으스스한 전형적인 늦...
    Date2012.11.18 By박기현
    Read More
  19. [고어텍스] 스포츠피싱, 그 매력에 다가가다!

    글쓴이: 고어텍스 마스트앵글러-박재범. 8人의 마스터 팀 '아웃도어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전문가들로서, (주)고어 코리아와 함께 많은 사람들에게 아웃도어의 즐거움을 전파하고자 결성 된 (주)고어 코리아의 아웃도어 전문가 그룹입니다...
    Date2012.06.27 By박재범
    Read More
  20. 2012년 프로2전 --------

    2012년 올해는 게임 시작전 많은 일들이 있어서 인지 예전처럼 열정 보다는 즐기자는 마음으로 게임을 시작 하였습니다. 게임을 위하여 안동으로 출발 하기전 부산의 정진복 프로가 운영하는 샾에서 게임에 사용할 테클을 몇가지 구입하구 동생에게 이번 게...
    Date2012.05.30 By정 한술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Next ›
/ 2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국민은행 | (사)한국스포츠피싱협회 | 832137-04-002863
개인정보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서울시 종로구 와룡동 74번지 중앙빌딩 201호 TEL:02-777-3885 / FAX:02-777-3736
COPYRIGHT(C) 2003-2013 SPORTFISHING ASSOCIATION ROGHTS RESERVED e-mail : sportfishing@sportfishing.co.kr